노래 12곡, 1시간 6분

에디터의 노트

피아니스트 알리스 사라 오트는 프랑스 작곡가 세 명이 표현한 밤의 신비로움과 아름다움, 고독에 관한 작품을 담았다. 시인 폴 베를렌의 ‘하얀 달’에 영감을 받은 드뷔시의 ‘Rêverie’에서는 그녀의 놀랍도록 절제된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마치 최면을 거는 듯한 사티의 세 작품에 이어 비통함과 죽음, 두려움에 관한 풍부한 상상력에 기반한 라벨의 기교 넘치는 음악에서 오트의 뛰어난 감각을 증명한다. 라벨의 감동적인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로 앨범이 꿈꾸듯 마무리된다.

에디터의 노트

피아니스트 알리스 사라 오트는 프랑스 작곡가 세 명이 표현한 밤의 신비로움과 아름다움, 고독에 관한 작품을 담았다. 시인 폴 베를렌의 ‘하얀 달’에 영감을 받은 드뷔시의 ‘Rêverie’에서는 그녀의 놀랍도록 절제된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마치 최면을 거는 듯한 사티의 세 작품에 이어 비통함과 죽음, 두려움에 관한 풍부한 상상력에 기반한 라벨의 기교 넘치는 음악에서 오트의 뛰어난 감각을 증명한다. 라벨의 감동적인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로 앨범이 꿈꾸듯 마무리된다.

제목 시간

Alice Sara Ott의 다른 앨범